방문을 환영합니다.


나눔터 최근글

더보기


목장나눔터 최근글

더보기
나눔터
간증문
2019.10.31 15:59

구원간증(정영철)

조회 수 15 추천 수 0 댓글 0

안녕하세요, 저는  황주 목장의 정영철 목자입니다. 주일에 예배 드리는 곳을 정리하고 청소하고 있습니다.

저는 어렸을 부터 말더듬는 문제가 있었습니다. 이로인해 심한 열등감으로 인해 죽고 싶을 정도로 힘들었습니다. 대학에 와서 사람이 죽는지, 사람이 사는지에 대해서 고민을 많이 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다 부산ubf 목자를 만났습니다. Ubf 예배에서 여러 가지 소감을 들었는데, 나도 예수님을 믿으면 말더듬는 인생문제가 해결되지 않을까 하는 소망이 생겼습니다. 그러던 89  여름 수양회에 참석하였습니다. 그런데 셋째 , 아침을 일찍 먹었기에 점심을 기다리기에는 시간적 여유가 있었습니다. 바로 때였습니다. 목자님에게 시간적 여유가 있었고, 바로 분이 누구든지 물과 성령으로 거듭나지 아니하면  하나님 나라에 들어갈 없다 하셨습니다. 저는 마음이 심히 상하여 분의 입술을 한번 쳐다보았습니다. 맞았습니다. 분은 저의 마음을 아시는지 저의 마음을 그대로 그리고 있었습니다. 육에서 것은 육이요, 영에서 것은 영이다. 너희가 다시 태어나야 한다고 말한 것을, 너희는 이상히 여기지 말아라.여기서 저의 눈은 다시 뜨기가 어려울 정도로 눈물이 쏟아질 같았습니다. 다음 말씀은 수양회의 주제인 예수님의 십자가 죽음이었습니다.  누구든지 다시 나지 않으면 하나님 나라를 없다는 예수님의 말씀과, 십자가 말씀의 은혜로 성령이 물처럼 흘러 들어와서 저의 내면을 적시고, 예수님이 저의 열등감의 죄를 대속하셨음 믿어졌습니다. , 저의 마음은 기쁨과 자유함이 넘쳐났습니다. 이러한 결국에는 많은 변화를 갖고 왔습니다. 예수님의 속죄는 저의 마음을 담대하게 해서 캠퍼스에서 복음을 전하고, 찬양을 인도하였습니다. 말더듬는 인생문제에 있어서는 예수님을 믿은 후에도 다운이 있지만, 말을 더듬을 때도 열등감에 짖눌리지 않고 자유함 가운데 말을 있는 은혜를 주셨습니다. 그리고 저와 저의 가정이 가정교회가 되는 은혜를 주신 것입니다. 함께 vip